(기사) 오승환의 바람 “구단과 선수 동등한 관계여야”

이런 목소리를 내주는 것이 스타플레이어의 역할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지금 야구계에 리더십을 찾아보기가 어려운데 돌아오셔서 야구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주시면 정말 좋겠네요.

“일본이나 미국의 불펜 포수는 볼만 받는다. 현장 보조요원들도 각자 할 일이 명확히 정해져있다. 한국은 불펜포수가 배팅볼도 던지고 짐도 나른다. 그러면서 처우도 썩 좋지 않다. 원정경기에 갈 때는 아직도 선수들이 자기 짐을 옮긴다. 한국에 있을 때는 못느꼈지만 해외리그를 경험하다보니 불합리하다는 생각이 든다”

(기사 읽기)

오승환의 바람 “구단과 선수 동등한 관계여야”

(관련글)

묵묵히 궂은 일을 맡아준 구단 직원을 챙겨주는 슈퍼스타의 마음씀씀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