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들이 감정을 드러내는 것을 좋아한다.” (수베로 감독)

일희일비하는 감정들을 드러내지 않아야 한다는 훈육방식이 익숙한 우리 문화입니다. 감정표현과 경기력의 관계에 대해 고민해 볼 만한 기사입니다.

​”개인적으로 선수들이 감정을 드러내는 것을 좋아한다. 중요한 아웃카운트, 적시타 때 아드레날린이 분출될 것이고 자신의 열정이 터져나올 수 있다. 야구는 힘들고 어려운(tough) 스포츠다. 감정, 열정이 표출되는 것은 좋은 방향이라고 생각한다”

참는 것이 더 안전하기 때문에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지 않는데 익숙해진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뭔가 의견이 있으시다면 댓글을 남겨주세요!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