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비시프트가 실패했을 때

제프 피클러 코치의 블랙잭 비유가 재밌습니다. 실패가 두려운 나머지 성공의 확률이 조금이라도 높아지는 선택을 주저하는 모습. 그러면서 실패에 안도하는 아이러니 “그거 봐. 안하길 잘했잖아?” 비단 야구의 이야기만은 아닌 듯 합니다.

합리적으로 선택한 변화가 불운하게 실패했을 때 (임찬규, 노석기, 신동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뭔가 의견이 있으시다면 댓글을 남겨주세요!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