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무엇을 놓치고 있을까?”

(비록 압도적인 꼴찌를 향해 가고 있지만😜) 제프 피클러 코치가 소개하는 신시내티의 방식입니다. 자신이 가지고 있는 정보나 지식에 사로잡히지 않도록 선택의 순간 직전에 스스로에게 질문하기. “내가 무엇을 놓치고 있지?”

선수에게 피드백을 주기 전에 코치가 스스로에게 던질 질문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0
뭔가 의견이 있으시다면 댓글을 남겨주세요!x
()
x